아이폰6를 사용하면서 처음 접해본 링케 슬림 프로스트 케이스를 6S를 사용하고 있는 현재까지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본연의 디자인을 해치지 않으면서도 스마트폰의 보호가 가능한 제품이라 성향에 가장 잘 맞는 제품입니다. 저렴한 가격 또한 마음에 듭니다.

 

 

 

 에코 패키지라는 이름으로 심플하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프로스트 시리즈는 반투명으로 후면의 디자인을 가리지도, 투명하게 보여주지도 않아 독특한 느낌을 줍니다. 다양한 색상이 있습니다.

 

 

 

 

 

 

 

 

 

 

 

 하단에 링케 슬림 로고가 새겨져 있습니다. 플라스틱 소재에 반투명한 느낌이 특징이며, 후면 뿐 아니라 측면 부분까지 감싸주는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각종 버튼이 위치한 측면 부분 여유있게 커팅되어 있어 조작에 불편함이 없습니다.

 

 

 

 

 

 

 

 

 

 

 하단 또한 스피커와 충전용 단자, 이어폰 단자 부분이 여유있게 커팅되어 있습니다. 우측 하단 부분에는 스트랩을 연결할 수 있도록 홀이 있습니다.

 

 

 

 

 

 

 

 

 

 슬림형 스타일의 제품으로 약 11.8mm 의 두께를 가지고 있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젤리 케이스의 모습입니다. 그립감과 저렴한 가격은 좋으나 고급스러운 느낌과는 약간의 이질감이 있었죠.

 

 

 

 

 

 

 

 

 

 

 

 

 

 링케 슬림 프로스트 반투명 케이스를 장착한 모습입니다. 각 버튼이 조작에 불편함 없도록 잘 구성되어 있습니다.

 

 

 

 

 

 

 

 

 

후면은 반투명으로 아이폰 6 및 6S의 본연의 디자인을 해치지 않으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으로 감싸줍니다. 촉감 또한 미끄럼을 약간 방지하고 튼튼한 느낌이 마음에 듭니다. 아이폰6 또는 6S를 사용하면서 본연의 디자인을 해치지 않는 괜찮은 보호용 케이스를 찾는다면 매우 좋은 선택이 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