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DSLR 카메라라고 하면 대표적인 두 라인업을 떠올릴 수 있다. 하나는 최상위 플래그쉽 EOS-1 시리즈, 그리고 중급기인 EOS-5D 시리즈다. 필자의 경우 풀프레임 DSLR을 5D로 처음 입문하고, mark2와 mark3까지 모두 만족스럽게 사용해왔다.

 

EOS-5D mark4(오막포)는 3020만화소 풀프레임 CMOS 센서를 탑재하고 DIGIC 6+ 이미지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동일한 시기에 출시되는 캐논의 제품들은 항상 고감도 노이즈 부분에서 아쉬움이 있었다. 이번 5D mark4는 최대 ISO 32000 지원으로 이러한 오명을 벗어날 수 있으리라 생각되며, 카메라 내의 렌즈 디지털 최적화 및 깜빡이 방지 촬영 기능 등 다양한 신기술이 탑재됐다.

 

 

 

 

보다 넓어진 포커싱 영역과 61개의 AF 포인트는 빠른 포커싱이 가능하도록 한다.

 

 

 

 

측광 센서 또한 업그레이드 되었으며, 초당 7장의 사진을 연속으로 촬영할 수 있어 연사 부분에 있어서도 크게 부족함을 느끼지 않을것이라 생각된다. 또한 미러 진동으로 인한 흔들림 방지 시스템으로 보다 깔끔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

 

 

 

 

동영상 뿐만 아니라 다양한 앵글의 사진 촬영에 라이브뷰를 사용하게된다. 듀얼 픽셀 CMOS AF를 통해 라이브뷰에서도 더욱 빠른 포커싱을 제공하며, 동영상은 4K 30fps 촬영이 가능하도록 업그레이드 되었다.

 

 

 

 

캐논의 대표 중급기인만큼 방진방적 기능을 제공하여 악천후 상황에서도 촬영에 문제가 없으며, RAW 파일은 듀얼 픽셀 기능이 추가되어 후보정에 유리하다.

 

 

 

 

외관을 살펴보니 전작과 비교했을때큰 차이점을 보이진 않는다. 후면에는 조그 스틱과 다이얼로 기존 세대 제품들의 편의성을 그대로 물려받고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EF 24-70mm F4L IS USM 렌즈를 장착한 모습. 풀프레임 센서인만큼 표준 줌 렌즈인 24-70mm 화각만으로도 대부분의 사진을 문제없이 촬영할 수 있다. 상세한 사진과 특장점 및 사용 후기는 앞으로 한달간 사용해보며 정리해보고자 한다. 개봉기와 프리뷰를 마친다.

 

 

※본 포스팅은 캐논컨슈머이미징코리아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