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과 추억, 이제는 사진에서 동영상으로 점차 자리를 옮겨가고 있는듯 하다. 그만큼 스마트폰으로도 괜찮은 화질의 동영상을 찍을 수 있게 되었고, 4K 고해상도를 지원하는 액션캠도 저렴한 가격대에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다.

 

It seems that time and memories are gradually moving from photo to video. As a result, it is possible to take a good quality video with a smart phone, and an action cam supporting 4K high resolution is also being launched at a low price.

 

 

4K 지원 액션캠 중 가장 뛰어난 성능을 가진 제품은 역시 소니의 FDR-X3000 모델이 아닐까 싶다. 짜이즈 렌즈 탑재와 광학식 손떨림 방지가 적용되어 있는 모델.

 

I think that Sony FDR-X3000 model is the best performance among the 4K supported action cams. Model equipped with Zeiss lens and optical image stabilization.

 

 

 

 

 

 

 

 

 

 

소니 FDR-X3000 액션캠은 4K 해상도의 화질에 광학식 손떨림 방지 기능의 탑재로 이미 개인 용도로의 활용을 넘어 방송 촬영용으로도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The Sony FDR-X3000 action cam is equipped with 4K resolution image quality and optical image stabilization function, and has been widely used for broadcast photography beyond its personal use.

 

 

 

 

현재 소니의 액션캠 FDR-X3000 / X300R / HDR-AS300 / AS300R 모델은 3세대 제품으로, 초기 손떨림 방지 기능이 없던 1세대를 거치고 전자식 손떨림 보정이 탑재되어있던 2세대를 넘어 광학식으로 제대로된 성능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걸으며 손으로 들고 촬영해도 불편한 떨림없이 깔끔한 영상을 얻을 수 있다.

 

Currently, Sony action cams FDR-X3000 / X300R / HDR-AS300 / AS300R are third-generation products that provide optical performance beyond the second generation, which was equipped with electronic image stabilization through the first generation without first image stabilization . It is possible to obtain a neat image without any uncomfortable shaking even if you walk and hold it with your hand.

 

 

 

 

 

소니 액션캠의 다양한 라인업, 최상급 기종인 FDR-X3000은 GPS 기능까지 탑재되었다.

 

The FDR-X3000, the top-of-the-line model of Sony's various action lineups, also features GPS functionality.

 

 

 

 

소니 FDR-X3000 모델을 사용해보니 다양한 액세서리를 통한 활용도가 매우 뛰어났다. 특히 핑거 그립의 경우 여행지에서 손으로 간편하게 들고 안정적으로 촬영할 수 있어 정지된 사진의 느낌을 넘어 여행의 순간 순간을 생생하게 기록할 수 있도록 해준다.

 

When I used the Sony FDR-X3000, I was able to use it with various accessories. In particular, finger grips can be easily and conveniently taken with the hand from the destination, allowing users to record the moments of travel beyond the still image.

 

 

 

 

넓은 화각으로 촬영할 수 있는 스냅샷 사진 또한 매우 유용하게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기본 상태에서도 생활방수를 지원하여 비가오는 날이나 스키장에서 사용하는데 무리가 없으며, 기본 패키지에 포함되어있는 방수 하우징을 사용하면 최대 60m 까지 사용할 수 있다.

 

Snapshot pictures that can be shot with a wide angle of view are also very useful. Especially in the basic state, it supports life waterproofing, so it can be used on rainy days and ski resorts, and it can be used up to 60m by using the waterproof housing included in the basic package.

 

 

 

 

2012년 신혼여행으로 다녀오며 촬영했던 몰디브의 바닷속 모습. 당시 소니의 방수 카메라를 이용했었는데, 지금처럼 4K 화질을 가진 액션캠이 있었더라면 더욱 생생한 기록을 남길 수 있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 부분이다.

 

In the underwater scene of the Maldives, which was taken on a honeymoon trip in 2012. I used Sony's waterproof camera at the time, but if I had an action cam with a 4K picture quality, I would have left a more vivid record.

 

 

이제는 바야흐로 사진을 지나 여행에서의 필수품으로 액션캠이 필요하다고 본다. 사진이 추억이라면 액션캠으로 촬영한 생생한 동영상은 바로 지금의 느낌을 주기 때문이다. 리뷰를 마친다.

 

Now I think I need an action cam as a necessity in my travels. If the photos are memories, the vivid videos shot with action cams give the impression of the moment. End the review.

 

 

※본 포스팅은 소니코리아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함.